콘텐츠바로가기

금융연구원 "저소득층 가계부채 관리 필요"

입력 2016-06-30 17:20:07 | 수정 2016-07-01 02:18:21 | 지면정보 2016-07-01 A1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계부채가 금융시장 불안으로 이어질 가능성은 낮지만 저소득층 부채에 대한 위험 관리는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박춘성 한국금융연구원 연구위원은 30일 금융연구원 창립 25주년 기념 국제콘퍼런스에서 “한국은 전체 가계부채의 70%가 소득 4~5분위 고소득층 가구에 집중돼 있고, 평균 담보인정비율(LTV)도 50% 수준이어서 관리 가능한 수준”이라며 “저소득층은 다중채무자가 늘고 있어 지속적인 점검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POLL

증권

코스피 2,168.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60% 넥센테크 -7.24%
SK디앤디 -0.78% 엔지켐생명... -8.91%
SK가스 +2.87% 아스타 +9.43%
삼성전자 -0.23% 메디프론 +12.92%
LG이노텍 -1.08% 툴젠 -0.9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NAVER -2.53%
한국전력 +2.83%
LG전자 +3.44%
LG화학 -1.5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리젠 0.00%
CJ E&M +3.71%
컴투스 +4.18%
코미팜 +0.41%
뷰웍스 +0.4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