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5조 사기범 조희팔 죽었다"…검찰, 심근경색 사망 결론

입력 2016-06-28 17:58:07 | 수정 2016-06-29 00:43:50 | 지면정보 2016-06-29 A33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5조원대 유사수신 사기범 조희팔(사진)이 중국에서 도피생활 중 사망한 것으로 검찰이 결론 내렸다.

대구지방검찰청 형사4부(부장검사 김주필)는 조희팔 측근들이 진술한 사망 정황 분석과 각종 자료에 대한 과학적 검토 등을 2년 가까이 한 결과 이 같은 결론을 내렸다고 28일 밝혔다.

검찰은 “조희팔이 2011년 12월18일 저녁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의 한 가라오케에서 내연녀 등과 술을 마신 뒤 호텔 방으로 갔다가 쓰러졌고 인근 중국 인민해방군 제404의원으로 이송됐지만 이튿날 0시15분 급성 심근경색으로 숨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망 직후 채취한 모발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감정한 결과 조희팔의 모발로 확인됐고 장례식 동영상도 위조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2012년 5월 조희팔이 사망했다고 발표했지만 당시 조씨 시신이나 DNA를 통해 사망 사실이 100% 확인되지 않은 데다 목격설도 끊이지 않아 논란이 되자 검찰이 다시 수사에 나섰다.

검찰에 따르면 조희팔은 2006년 6월부터 2008년 10월까지 건강보조기구 대여업 등으로 고수익을 내주겠다며 7만여명을 상대로 5조715억원의 유사수신 범행을 저질렀다.

대구=오경묵 기자 okmook@hankyung.com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0.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57% 툴젠 +0.69%
두산엔진 +0.86% 자이글 -0.79%
SK디앤디 -0.48% 에이스테크 +0.60%
삼성전자 -0.05% 넵튠 -6.05%
SK가스 +5.53% 조이맥스 -0.2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11%
OCI +0.34%
한화케미칼 -0.90%
LG디스플레... +1.12%
금호석유 -3.5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3.12%
이오테크닉... +2.49%
원익IPS +0.41%
로엔 -0.67%
클리오 +6.2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