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3선 관례' 깨고…새누리 사무총장에 박명재 의원

입력 2016-06-27 01:28:36 | 수정 2016-06-27 01:28:36 | 지면정보 2016-06-27 A1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8월로 예정된 새누리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40여일간 당 재정과 사무를 총괄할 사무총장직에 박명재 의원(재선·포항 남울릉·사진)이 26일 임명됐다.

지상욱 새누리당 대변인은 “김희옥 혁신비대위원장이 당의 화합과 혁신을 이끌고 정권재창출을 위한 성공적인 전당대회를 준비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생각해 박 의원을 선택했다”고 말했다. 권성동 전 사무총장이 23일 사퇴한 지 4일 만이다.

박 의원은 노무현 정부 시절 행정자치부 장관을 지냈으나, 2013년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새누리당에 공천을 신청해 포항 남울릉 지역구에서 당선됐다. 20대 총선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관료 출신으로 새누리당 당적 보유 기간이 다른 재선 의원들에 비해 비교적 짧아 계파색이 옅다는 평가다. 박 의원은 인선 발표 직후 기자와의 통화에서 “저의 가장 중요한 업무는 8월 전당대회 준비를 차질없이 하는 것”이라며 “4월 총선 후 당이 침체된 분위기인데 빨리 조직을 정비해서 당원과 국민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전당대회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인선에 대해 “3선 의원이 사무총장을 하는 관례를 깬 것이어서 사양했지만 김 위원장이 직접 전화로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계파갈등에 대해 그는 “중립적인 위치에서 일하겠다”며 “당내 이견은 차이와 다름의 문제지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다”고 말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