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팬택, 돌아온 SKY 'IM-100' 전격 공개...국내 시장 재기 '박차'

입력 2016-06-22 10:00:05 | 수정 2016-06-22 10:03:54
글자축소 글자확대
22일 팬택 R&D센터에서 ‘IM-100’, STONE’선 봬
심플한 디자인이 특징...통신사, SKY 로고도 생략
오디오, LCD, 무선충전 등 실속 있는 가치에 집중
IM-100 클래식화이트와 플래티넘블랙 / 제공 팬택기사 이미지 보기

IM-100 클래식화이트와 플래티넘블랙 / 제공 팬택

[ 이진욱 기자 ] 팬택이 1년 7개월 만에 SKY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기능으로 무장한 ‘IM-100’을 앞세워 국내 시장 재기에 나섰다.

팬택은 22일 서울 상암동 팬택 R&D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SKY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IM-100’을 공개했다. ‘IM-100’은 다음 주 SK텔레콤KT를 통해 본격 출시된다.

이날 팬택은 ‘IM-100’과 함께 ‘STONE’도 공개했다. ‘STONE’은 단순히 스마트폰 액세서리가 아닌 ‘IM-100’과 연동돼 일상생활 속에서 무선충전, 알람, 감성적 무드램프 등 다양한 부가적인 가치 창출과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공한다.

IM-100’과 함께 제공되는 ‘STONE’은 풍성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충분한 음량과 음질을 제공한다. 사진은 IM-100이 STONE에 거치된 모습 / 제공 팬택기사 이미지 보기

IM-100’과 함께 제공되는 ‘STONE’은 풍성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충분한 음량과 음질을 제공한다. 사진은 IM-100이 STONE에 거치된 모습 / 제공 팬택

‘IM-100’은 심플한 조형과 정제된 디자인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아날로그 감성이 녹아있는 휠 키를 SKY만의 스타일로 표현했으며, ‘STONE’과의 디자인적 일체감을 구현시켰다. 또 바디의 화이트, 블랙에 어우러진 메탈의 고유색상으로 절제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IM-100’은 심플함을 강조하기 위해 통신사와 SKY 로고도 생략했다.

‘IM-100’은 7mm대 두께와 130g의 무게로 한층 더 가볍고 슬림해 한 손 사용성이 강화됐다. 퀄컴 스냅드래곤 430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퀄컴의 최신 오디오 코덱 칩을 탑재해 향상된 음질을 느낄 수 있다. 퀄컴의 APT-X 코덱을 지원해 블루투스 이어폰과 스피커에서도 CD 수준의 고음질 음원을 감상할 수 있게 했다.

이 제품은 색재현율 95%의 LCD가 적용돼 자연스럽고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다. 2GB RAM과 고객들의 사용시간을 고려해 3,0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또 퀄컴 스냅드래곤 430 프로세서 채택으로 전류 소모가 20% 개선됐으며 편리한 무선충전 기능도 제공된다.

‘IM-100’은 퀄컴 오디오 최신 코덱 칩을 탑재해 사운드 음질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를 반영했다. ‘IM-100’은 사용자가 어떤 이어폰을 사용하더라도 사용자 이어폰 임피던스에 맞게 자동으로 최대 음량 조정이 되는 자동 임피던스 체크 기능이 지원된다. 무손실 음원 FLAC(Free Lossless Audio Codec) 재생과 DRE(Dynamic Range Enhancement) 성능을 기존 110dB 대비 123dB로 향상시켜 원음 그대로의 생생한 음질을 느낄 수 있다.

‘IM-100’에 채택된 LCD는 색재현율 95%의 가장 적절한 색표현력을 가진 LCD로 좀 더 밝고 자연스러우면서도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다.

‘IM-100’과 함께 제공되는 ‘STONE’은 인테리어 아이템으로 볼 수 있는 아름다움과 풍성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충분한 음량과 음질을 제공한다. 저음역에서 고음역까지 한 대로 재생하는 전대역형 블루투스 스피커로 저음 상쇄를 막기 위해 인클로저(Enclosure)를 채용했다. 명료한 음 재생력과 강력하고 풍부한 저음 재생을 위해 패시브 라디에이터(Passive Radiator) 기술도 접목시켰다.

‘IM-100’클래식 화이트와 플래티넘 블랙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문지욱 팬택 사장은 “ ‘IM-100’은 스펙 경쟁보다는 고객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것이 무엇인지를 깊게 고민하고, 고객의 생활을 좀 더 편하고 즐겁고 풍요롭게 해 드리겠다는 마음을 담아 만들었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