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울 '남편보다 고학력 아내' 10년새 5배 증가

입력 2016-06-22 01:31:42 | 수정 2016-06-22 01:31:42 | 지면정보 2016-06-22 A3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뉴스 브리프
서울시민의 자가 및 전세 비중은 줄고 월세 비중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가 21일 발표한 ‘2016 서울서베이 도시정책지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 전체 가구의 58.9%가 전·월세 주택에 사는 것으로 조사됐다. 월세 비중은 26.0%로, 10년 전인 2005년(20.4%)보다 5.6%포인트 늘었다.

아내가 남편보다 학력이 높은 부부도 많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남편이 고졸인데 아내가 전문대졸 이상인 부부가 2005년 6.2%에서 지난해 32.9%로 다섯 배 이상으로 늘었다.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2.0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03% 에스엠 -3.77%
SK디앤디 +0.13% 루트로닉 +0.17%
SK가스 +1.45% 한일단조 0.00%
OCI -0.34% 빅솔론 -0.41%
KB금융 +2.51% 이수앱지스 +0.1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1.61%
POSCO +1.61%
삼성엔지니... +2.06%
삼성증권 +0.30%
삼성SDI +1.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70%
셀트리온 -0.10%
고영 -1.74%
서울반도체 -0.59%
인터파크홀...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