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윌리엄, 일어나" 왕세손 꾸짖은 영국 여왕

입력 2016-06-20 04:56:04 | 수정 2016-06-20 04:56:04 | 지면정보 2016-06-20 A3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버킹엄궁 발코니서 훈계 장면 찍혀
기사 이미지 보기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자신의 생일 축하 행사에서 손자 윌리엄 왕세손을 혼내는 장면이 찍힌 동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사진)

19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와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 등에 따르면 여왕은 지난 11일 열린 90세 생일 공식 기념 행사에서 축하 퍼레이드를 마치고 버킹엄궁 발코니에 올라 수천명 인파로부터 축하를 받았다.

발코니에는 여왕의 아들 찰스 왕세자와 딸 앤 공주, 손자 윌리엄 왕세손, 증손자 조지 왕자 등이 함께 올랐다. 그런데 모든 ‘왕실 어른’이 서서 축하 인파를 맞이할 때 윌리엄 왕세손 혼자 의자에 앉아 아들 조지 왕자와 놀고 있었던 것이 여왕의 심기를 건드렸다.

여왕은 못마땅한 표정으로 윌리엄 왕세손의 어깨를 툭툭 치며 “윌리엄, 일어나”라고 재촉했고, 왕위 계승 순위 2위인 윌리엄 왕세손은 할머니의 훈계에 머쓱한 표정으로 바로 일어났다. 왕세손의 동생인 해리 왕자는 형이 혼나는 장면이 민망한지 고개를 돌렸고, 조지 왕자도 아빠의 당황한 모습을 보며 손으로 눈을 가렸다.

WP는 “왕실 가족 사이에서 보기 드문 장면이지만 진짜 모습도 보여준다”며 “누가 (왕실 가족을) 책임지고 있는지 알려준다”고 보도했다. 여왕의 사적 대화가 포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여왕은 지난 5월 열린 90세 생일 축하 가든파티에서 작년 영국을 방문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경호를 맡은 한 간부에게 “중국 대표단은 영국 대사에게 매우 무례했다”고 말하는 장면이 TV 카메라로 그대로 중계됐다.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