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병국·송영길 등 여야 당 대표 후보들 포진…'당권 준비위' 된 기획재정위

입력 2016-06-17 19:07:25 | 수정 2016-06-18 03:03:35 | 지면정보 2016-06-18 A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당권 및 차기를 꿈꾸는 주자들이 몰렸다. 재선 이상이 전체 위원의 80%를 차지할 정도로 ‘중진 위원회’로 바뀌었다.

기재위 위원들의 평균 선수(選數)는 19대 때 1.8선에서 이번엔 2.7선으로 높아졌다. 초선 의원 수는 총 7명으로 19대 때 초선 의원(13명)의 절반 수준으로 줄었다. 초선 의원을 보면 새누리당은 8명에서 3명으로, 더불어민주당 역시 4명에서 2명으로 반 토막 났다.

여야 모두 당권 도전을 시사하거나 후보군에 포함된 의원들이 기재위에 포진했다. 새누리당에선 당권 도전을 시사한 비박(비박근혜)계 정병국 의원(5선)이 외교통일위원회에서 기재위로 옮겨왔다. 지난 16일 새누리당에 복당한 비박계 유승민 의원(4선) 역시 기재위 소속이다.

8월 전당대회에 당권주자로 나서거나 출마를 노리는 더민주 다선 의원들이 대거 기재위에 자리를 잡았다. 송영길 의원에 이어 당권 도전을 저울질 중인 김부겸·박영선 의원 등 4선 의원 세 명 모두 기재위 소속이다. 경남지사 출신인 김두관 의원(초선)도 기재위를 택했다.

당권주자들이 기재위에 몰린 데 대해 전문가들은 “정치 장래를 위해 예산 및 재정 문제에 대한 전문성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 야권 관계자는 “더민주는 경제이슈를 통해 지난 총선에서 승리를 거둔 분위기를 계속 이어가는 흐름이고, 새누리당은 총선 당시 더민주에 빼앗긴 ‘경제정당’ 이미지를 되찾겠다는 복안이 여야 기재위원 배치 속에 숨어 있다”고 분석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