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SS
문화

  '드림팀' 천이슬, 사투리와 미모 뽐내 '양상국, 보고있나?'

입력
2014-02-16 11:07:24
수정
2014-02-16 11:07:35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천이슬 사투리

천이슬 사투리


천이슬 사투리

배우 천이슬이 어색한 부산 사투리로 안방에 웃음을 안겼다.

16일 방송된 KBS2 '출발 드림팀2'에서 여자 멤버로 구성된 '여자 드림팀'에 천이슬이 출연했다. 천이슬은 부산 어묵을 손에 들고 "안녕하십니까, 미스 부산 천이슬입니다"라고 부산 사투리로 말했다.

그러나 어색한 억양에 모든 출연진들은 폭소했다. MC 이창명은 천이슬에게 “부산에서 이사 온지 얼마나 됐냐”고 물었고 천이슬은 “3년 됐다”고 밝혔다. 이에 이창명은 “3년 만에 부산 사투리를 다 잊어 버렸냐. 고향을 등진 천이슬이다”고 구박했다.

천이슬 드림팀 미모 화제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천이슬, 사진보다 방송에서가 훨씬 예쁘다" "천이슬, 실제로 봤는데 예쁘긴 하더라" "천이슬, 양상국 조만간 함께 방송에서 볼 수 있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댓글쓰기 한국경제 전체기사보기

오늘의 핫이슈

텐아시아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기사구입문의 구독신청

새누리당의 차기 대선 주자로 누가 유리하다고 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올 연말 코스피지수를 얼마로 예상하십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군 복무기간 학점 인정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더보기

한경+ 및 초판서비스 출시 안내

책이야기

더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