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SS
정치

  조선신보 "北, 은하3호보다 더 큰 로켓도 개발할 것"

입력
2012-12-07 15:13:58
수정
2012-12-07 15:13:58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다음 단계는 정지위성 개발

북한의 입장을 대변해온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는 7일 북한이 앞으로 더 큰 대형 로켓 개발에 착수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조선신보는 이날 '우주개발 5개년 계획의 필수적 공정'이라는 글에서 "광명성 3호 발사가 성공해야 다음 단계로 이행할 수 있다"며 "다음 단계는 정지위성의 개발이다.

은하 3호보다 더 큰 대형 운반 로켓의 개발에도 착수한다"고 설명했다.

신문은 "조선에서 올해 우주개발 5개년 계획이 시작됐다"며 "이 계획의 첫 단계 사업이 첫 실용위성 광명성 3호 발사"라고 강조했다.

이어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에 신설된 서해위성발사장은 최대 400t의 운반 로켓을 쏘아 올릴 수 있게 설계됐다"며 은하 3호(91t)보다 큰 로켓을 발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음을 시사했다.

앞서 조선신보는 북한이 장거리 로켓 발사에 실패한 뒤인 지난 4월16일에도 조선우주공간기술위원회 관계자를 인용해 같은 내용을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장철운 기자 jcw@yna.co.kr
댓글쓰기 한국경제 전체기사보기

오늘의 핫이슈

텐아시아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기사구입문의 구독신청

    세월호특별법 합의안 어떻게 처리해야 할까요
    투표하기 결과보기
    제2롯데월드 저층부 개장을 승인해야 할까요
    투표하기 결과보기
    군 사고 관련 '진짜사나이' 논란, 당신의 생각은?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여름휴가 함께 떠나고 싶은 여스타는?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더보기

    한경+ 및 초판서비스 출시 안내

    지식과 정보의 공유 SNACKER

    EDM 5K RUN

    오늘의 동영상

    책이야기

    더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