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SS
사회

  가장 흔한 이름은? 男 영수→민준ㆍ女 영자→서연

입력
2007-03-20 17:51:15
수정
2007-03-21 09:34:19
지면정보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민준'과 '서연'이라는 이름이 3년째 가장 많이 사용되는 이름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법원은 지난해 접수된 신생아 이름을 집계한 결과 남자는 '민준'(2304명),여자는 '서연'(2892명)이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들 이름은 2004년부터 신생아에게 붙이는 가장 흔한 이름이 되고 있다. 남자 이름은 민준에 이어 민재,지훈,현우,준서 순이었고 여자는 서연에 이어 민서,수빈,서현,민지 등의 순서를 보였다.

남자 이름의 경우 1945년에는 영수,영호,영식 등 '영'자 돌림이 나란히 1~3위를 차지했고 1975년에는 정훈,성호,성훈,성진 등 '성'자를 사용한 이름이 많았다.

여자는 1945년 영자,정자,순자 등 '자'로 끝나는 일본식 이름이 많았다가 1975년에는 미영,은정,은주,은영 등 '은'자가 유행했다.

한편 2004년 가장 많은 여자 이름 중 76위인 하늘,87위인 한별은 2005년 각각 101위와,111위로 밀려났고 지난해에는 104위와 126위로 집계돼 한글 이름이 퇴조하는 게 아니냐는 분석을 낳고 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댓글쓰기 한국경제 전체기사보기

오늘의 핫이슈

텐아시아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기사구입문의 구독신청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사인은 무엇이라고 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군 복무기간 학점 인정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10억 제시 받는다면…'
사랑과 맞바꿀 수 있을까?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이웃 신청하고 싶은 스타의 블로그는?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요즘 대세라는 듀엣곡, 제일 좋았던 노래는?
투표하기 결과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더보기

한경+ 및 초판서비스 출시 안내

책이야기

더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