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MBA 뜬다

성균관대 경영대학원 ‥ MIT대 커리큘럼 이용

입력 2004-10-18 14:51:00 | 수정 2004-10-18 14:51:00
성균관대와 학교재단인 삼성그룹이 미국 MIT대 슬로안스쿨의 커리큘럼을 직수입해 만든 성균관대 경영대학원(SKK GSB)이 2년 간의 준비끝에 지단달 문을 열고 수업이 시작됐다.

SKK GSB의 면면은 출발부터 화려하다.

대학원장은 세계적인 석학인 로버트 클렘코스키 미국 인디애나대 켈리경영대학원 석좌교수(64)가 맡았고 교수진은 하버드,미시간,스탠퍼드 등을 나온 전임교수 9명(3명)으로 짜여졌다.

또 MIT와 인디애나대 등의 외국인 교수 6명이 이번 학기와 다음 학기에 방문교수로 와서 한 학기 1주에서 7주까지 방한,직접 강의를 담당한다.

학생 중에는 서정돈 성균관대 총장과 클렘코스키 원장이 지난 5월부터 유럽과 아시아 7개국을 돌며 뽑은 해외 유학생 12명이 포함돼 있다.

이들은 중국의 베이징대,푸단대 등 각국의 최고학부를 졸업한 수재로 삼성그룹 장학금으로 학비와 숙식비 전액을 지원받으며 졸업 후 삼성그룹 국내 및 해외법인에 근무하게 된다.

커리큘럼도 알차다는 평가다.

MIT의 커리큘럼에다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 교과과정을 벤치마킹해 강의가 진행된다.

실무습득에 중점을 두고 △서머인턴십 △리더십개발 강좌 △리더십 및 프리젠테이션 특강 등을 강화한 이른바 '실무역점프로그램'으로 짜여져 있다.

교과과정은 1백% 영어강의로 진행되며 전체학기 중 1학기는 MIT에서 수업을 받을 수 있다.

클렘코스키 원장은 "세계적인 MBA 과정을 만들겠다는 삼성그룹과 대학 측의 의지와 비전에 믿음이 갔다"며 "앞으로 5년 안에 홍콩,싱가포르를 뛰어넘는 아시아 최고의 MBA스쿨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학비는 1학기에 1천1백5만원으로 국내 다른 MBA과정보다는 비싼 편. 11월 중순에 내년 1학기 학생을 뽑기 위해 원서를 교부한다.

선발기준은 학점,추천서,토플 성적 및 영어실력(GMAT성적 인정) 등이며 필기시험은 없고 인터뷰로만 선발한다.

포토슬라이드

POLL

차기 대선 후보로 누가 가장 유력하다고 봅니까

'힐링캠프'에 출연했으면 하는 스타

VS

따라하고 싶은 스타의 '동안 피부' 노하우는?

VS

우리나라에서 최고 인기 애완견은 무엇일까요.

주요뉴스

스내커 바로가기 hk여행작가 아카데미 2기 이벤트 바로가기 삼성생명 리쿠르팅 자세히보기

증권

코스피 1,925.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삼성전자 1.65 알톤스포츠 6.99
LG디스플레... 0.15 차바이오텍 4.84
SK케미칼 1.39 코나아이 0.93
현대차 0.88 디오텍 3.41
SK하이닉스 0.44 서울반도체 8.63

20분 지연 시세

ETF시세정보

ETF 시세정보 목록
KODEX 레버리지 10,070 110 1.08%
KODEX 인버스 8,310 45 0.54%
KODEX 200 24,220 125 0.51%
KODEX 삼성그룹 5,415 40 0.73%
TIGER 레버리지 9,055 95 1.04%
TIGER 인버스 8,910 35 0.39%

20분 지연 시세

우대환전 베스트

업데이트 10/24 15:45:29
우대환전 베스트 목록
은행명 현찰살때 현찰팔때 송금보낼때
1외환은행 1038.21 1075.19 1067.00
2기업은행 1039.00 1076.00 1067.50
3국민은행 1039.00 1076.00 1067.50
4우리은행 1039.00 1076.00 1067.70
환율계산 바로가기 »
스내커 자세히보기 아시아게임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