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는 구글 북스 도서관 프로젝트에 참여하기로 하고 12일 파트너십 계

연세대, 구글 북스 도서관 프로젝트 참여…"국내 최초"

입력 2018-09-12 17:19:45 수정 2018-09-12 17:19:45


연세대는 구글 북스 도서관 프로젝트에 참여하기로 하고 12일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구글 북스 도서관 프로젝트는 도서관 소장 자료를 디지털화하고 이를 구글 북스에서 검색하고 열람할 수 있게 하는 것이다.

2004년 하버드·스탠퍼드·미시간·옥스퍼드대학, 뉴욕공공도서관과의 협력으로 시작됐다.

현재 전 세계 60여 개 이상의 도서관이 참여해 40여 개 언어로 된 3천만 권의 책을 서비스하고 있다.

학교 측은 "한국에서는 연세대가 처음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연세대는 조선 후기 역사, 문학 관련 자료, 개화기 이후 기독교 자료 등 저작권에서 자유로운 고문헌 2천400여 책을 먼저 선별해 구글 북스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구글 북스에서 서비스할 디지털 파일은 텍스트 자동 인식(OCR)을 이용해 이미지뿐만 아니라 본문의 텍스트 검색도 가능하다고 연세대는 밝혔다.

/연합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