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지노믹스는 염증성장질환(IBD) 치료 신약후보물질 'CG-598'에 대한 특

크리스탈지노믹스, 염증성장질환 신약후보 발굴

입력 2018-09-12 14:41:20 수정 2018-09-12 14:41:20
크리스탈지노믹스는 염증성장질환(IBD) 치료 신약후보물질 'CG-598'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12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CG-598은 새로운 작용기전의 신약후보"라며 "조직대사를 활성화시켜 장내 염증억제와 조직보호를 통해 염증 수치와 조직괴사를 줄여준다"고 말했다. 이어 "무너진 대장 장벽의 복구 및 개선, 항균작용, 저산소 상태 개선 등 복합적인 효과를 내기 때문에 IBD와 같이 다인자성 질환을 치료하기에 이상적인 후보물질"이라며 "장벽에만 작용하는 약물로, 고용량의 간이독성 시험에서 특별한 독성이나 부작용이 관찰되지 않았다"고 했다.

IBD는 대장관에 원인 미상의 만성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비정상적인 면역반응을 발병 원인 중 하나로 추정하고 있으나, 아직까지 명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고 특별한 치료약이 없는 상황이다. IBD는 미국에서만 연간 7만여명 이상의 신규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을 받아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 지원센터와 공동으로 시작됐다. 크리스탈지노믹스가 염증성장질환 치료제의 신물질을 발굴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