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ESN(대표 홍성두·사진)은 휴대용 텀블러 살균세척기 ‘클리스템’을

부산 스타트업 ESN, 美서 1만弗 크라우드펀딩

입력 2018-09-11 18:59:43 수정 2018-09-12 03:03:12
부산의 ESN(대표 홍성두·사진)은 휴대용 텀블러 살균세척기 ‘클리스템’을 미국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킥스타터에 선보여 17시간 만에 판매 목표액(1만달러)을 달성했다고 11일 발표했다.

클리스템은 휴대용 다목적 살균기로, 가벼운 터치만으로 99.99% 세균을 제거할 수 있다. 손이나 수세미로 세척하면 제대로 용기 안쪽이 세척되지 않는 점을 개선했다. 크기가 작아 휴대가 간편하다. 자외선 램프로 용기 내부를 살균해 식중독균도 없앨 수 있다.

홍성두 대표는 “베트남 하노이에 매장을 마련한 데 이어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시장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