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범금융권 신년인사회서 인사말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이 혁신분야로 적

금감원장 "혁신분야로 과감하게 자금 공급해야"

입력 2018-01-03 14:33:06 수정 2018-01-03 14:33:06
2018 범금융권 신년인사회서 인사말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이 혁신분야로 적극적인 자금 공급을 요청했다.

최 원장은 3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 범금융권 신년인사회에서 "(금융사가) 혁신 분야에 원활하게 자금을 공급해 경제 성장을 촉진해야 할 중차대한 임무를 수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 원장은 "혁신 분야는 성장과 고용의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이들 분야에 대한 지원은 국민이 금융에 바라는 사회·시대적 사명"이라면서 "혁신 분야에 세심하고 과감하게 자금을 공급하고 철저한 리스크 관리를 통해 신규 수익 창출의 기회를 탐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금융회사가 영업방식을 소비자 중심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촉구하기도 했다.

그는 "금융소비자는 금융시스템의 거대한 축이자 금융사의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근간"이라면서 "'소비자 관점에서 바람직한 거래'를 영업목표로 설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금융소비자 보호 장치가 상대적으로 미흡한 수준"이라면서 "금융소비자 본위의 경영문화가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