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예능 프로그램 '싱글와이프'가 시즌2로 돌아온다. '싱글와이프'는 지난

'싱글와이프' 시즌2 이끌 '급 라인업…서경석 아내 유다솜 합류

입력 2018-01-03 13:26:06 수정 2018-01-03 13:26:06

SBS 예능 프로그램 '싱글와이프'가 시즌2로 돌아온다.

'싱글와이프'는 지난해 시즌 1이 첫 방송되어 '한 달에 한 번 아내DAY'라는 슬로건 아래 고생하는 아내에게 남편들이 파격적인 휴가를 선사하는 컨셉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매회 이슈가 된 것은 물론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달성하며 시청률과 화제성도 독보적이었다.

이에 오는 17일부터 새로운 출연진으로 '싱글와이프' 시즌 2를 시작한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아내들의 합류다.

개그맨 서경석의 13세 연하 아내 유다솜과 배우 정만식의 아내이자 '일본 유학파 출신' 연극배우 린다전이 합류한다. 더불어 개그맨 정성호의 아내 경맑음, 90년대 엘리트 MC의 표본인 임백천 아내 김연주도 출연을 확정했다. 이들은 그동안 방송에서 보여주지 않았던 리얼한 모습을 공개한다.

이 밖에 CCM 작곡가 출신 남편 유은성과 결혼해 출산과 육아로 경력이 단절되었던 배우 김정화도 출연진으로 합류한다. 지난 시즌 1에 게스트로 출연한 바 있는 김정화는 이번 '싱글와이프'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한편, '싱글와이프' 시즌2는 보다 많은 아내들의 삶에 일탈이란 선물을 선사하고자, 다섯 커플 이외에도 또 다른 사연을 가진 아내들이 릴레이로 소개된다. 오는 17일(수) 밤 11시 10분에 첫 방송.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